주택금융공사, 부산 청소년 지원시설에 가구 기증

신입직원들이 직접 제작, 공사인으로 사회적 책임 첫발

서재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1/15 [12:22]

주택금융공사, 부산 청소년 지원시설에 가구 기증

신입직원들이 직접 제작, 공사인으로 사회적 책임 첫발

서재경 기자 | 입력 : 2020/01/15 [12:22]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는 14일 부산 전포대로 아바니 센트럴에서 부산 청소년의 생활지원을 위해 구세군 샐리 홈(센터장 현은숙)에 친환경 원목가구를 기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기증한 가구는  공사 신입직원 55명이 친환경 원목을 이용해 만든 것이다.

▲ 정재선 주택금융공사 상임이사(오른쪽)가 14일 부산 전포대로 아바니 센트럴에서 현은숙 구세군 샐리 홈 센터장에게 친환경 원목가구를 전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주택금융공사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1/2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