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 사전예매 시작

배윤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7/29 [10:37]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 사전예매 시작

배윤주 기자 | 입력 : 2019/07/29 [10:37]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 사전예매가 29일부터 시작됐다.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은 이천세라피아, 여주도자세상, 곤지암도자공원 등 3개 행사장을 모두 관람할 수 있는 통합권과 1개 행사장을 선택 관람할 수 있는 단일권으로 구분해 판매한다.

 

한국도자재단은 입장권 가격은 통합권 1만원, 단일권 5천원으로 사전예매를 이용하면 최대 25%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통합권에는 5천원, 단일권에는 2천원씩 포함된 이용권은 행사장의 체험, 마켓, 식음시설 등 다양한 유로콘텐츠에서 현금처럼 이용할 수 있어 더 합리적인 가격으로 관람객이 도자비엔날레를 즐길 수 있다.

▲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 사전예매가 29일부터 시작됐다.     © 휴먼뉴스

 

도자비엔날레 입장권 사전예매는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www.kocef.org)에서 가능하며, 다음달 1일부터 쿠팡, 위메프, 티몬, 야놀자, 여기어때, 하나티켓 등 소셜커머스 및 여가플랫폼에서도 입장권 사전예매가 가능하다.

 

사전예매 기간은 개막 전날인 9월 26일까지로, 이후에는 할인 없는 정상가격으로 입장권이 판매된다.

 

서정걸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입장권은 관람객들이 행사장에서 더 많은 콘텐츠를 누리고, 행사에 참여하는 도예인 및 지역민들과 함께 상생하는 비엔날레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이용권 혜택을 마련했다”며, “입장권 사전예매를 통해 관람객들이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인 이상 단체 관람객 입장권의 사전예매가는 통합권 8천원, 단일권 4천원으로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