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50플러스재단, 3개 캠퍼스(서부·중부·남부) 188개 과정, 총 4,687명 수강생 모집

‘중장년 새로운 진로 모색’ 자기이해, 신진로탐색, 역량개발, 사회참여 등 4개 분야에서 다양한 강좌

김현지 기자 | 기사입력 2020/01/23 [13:13]

서울시 50플러스재단, 3개 캠퍼스(서부·중부·남부) 188개 과정, 총 4,687명 수강생 모집

‘중장년 새로운 진로 모색’ 자기이해, 신진로탐색, 역량개발, 사회참여 등 4개 분야에서 다양한 강좌

김현지 기자 | 입력 : 2020/01/23 [13:13]

 

2월 3일(월) 오전 9시부터 50+포털(50plus.or.kr)에서 강좌별 선착순 접수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이 새로운 인생 2막을 준비하는 50+세대(만 50~64세)를 지원하기 위해 50플러스캠퍼스의 2020년 1학기 교육 프로그램 수강생을 모집한다.


서울시50플러스캠퍼스는 50+세대가 50이후 새로운 일과 삶을 설계할 수 있도록 상담, 교육, 일자리 연계, 커뮤니티 활동 등을 지원하는 복합공간이다. 현재 서부캠퍼스(은평구 불광동 소재)와 중부캠퍼스(마포구 공덕동 소재), 남부캠퍼스(구로구 오류동 소재)의 3개소가 운영 중이다.

 

3개의 50플러스캠퍼스에서 3월부터 진행되는 1학기 과정은 자기이해, 신진로탐색, 역량개발, 사회참여 등의 4가지 분야에서 188개 강좌가 개설되며 총 4,687명의 수강생을 모집한다.


올해부터는 새롭게 적용되는 교육과정은 재단에서 진행한 ‘50+교육체계 수립 연구’의 결과에 따른 것으로, 50+세대에게 보다 체계적인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개편되었다.


개편된 교육과정은 무엇보다 50+세대의 ‘삶의 전환’을 돕는데 초점을 맞췄다. 중부캠퍼스의 ‘독일식 현대무용 탄츠테아터’ 남부캠퍼스의 ‘몸으로 마음 들여다보기’ 서부캠퍼스의 ‘마이스토리 연기교실’ 등의 과정은 몸으로 자기 자신을 표현하고 익히며 ‘자기 이해’를 높인다는 공통점이 있다.


또 ‘사회참여’ 과정은 50+세대의 적극적인 사회참여를 돕기 위해 활발한 사회 활동과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실전 중심의 과정으로 편성되었다. 서부캠퍼스의 ‘웨딩쇼퍼’ ‘사회적경제기업 홍보전문가 양성과정’, 남부캠퍼스의 ‘사회공헌 성우과정’ ‘마을생태교사 과정’, 중부캠퍼스의 ‘따릉이투어 문화해설사’ ‘반려견교감활동가’ 등의 강좌들이 개설되어 있다.

▲ 50+방송활동가 과정 교육모습  © 서울시 제공

 

▲ 녹색 일자리 탐색(숲, 산림) 과정 교육 모습  © 서울시 제공

 

▲ 녹색 일자리 탐색(숲, 산림) 과정 교육모습  © 서울시 제공

 

▲ 도시해설가 양성 과정 모습  © 서울시 제공


서부캠퍼스는 사회적경제, 관광·여행, 주거·마을 분야에서 다양한 심화과정을 개설해 50+세대의 다양한 활동 모델 발굴과 연계에 앞장선다.
중부캠퍼스는 사회서비스, 미디어, 창업·창직 분야에 주력해 창업, 창직을 통한 50+일‧활동 모델을 견인할 계획이다.
남부캠퍼스는 IT신기술, 녹색일자리, 예술을 접목한 창작 분야에서 특화과정을 운영해 기술분야 전문인력 양성에 주력한다.

 

또한 이번 학기부터 중장년 1인 가구, 지역사회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사회서비스 분야의 교육을 더욱 강화하고, 직장에 근무하는 50+세대를 위한 ‘퇴근길 캠퍼스’ ‘찾아가는 50플러스캠퍼스’ 등을 운영하는 등 보다 다양한 50+세대가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 구성의 폭을 넓혔다.

 

서울시50플러스캠퍼스의 교육 프로그램은 50이후 삶을 준비하는 서울시민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수강신청은 2월 3일(월) 오전 9시부터 서울시50+포털(50plus.or.kr)을 통해 온라인으로 할 수 있다.

각 프로그램별 일정, 강사, 정원, 수강료 등 상세한 내용은 1월 23일(목)부터 서울시50+포털에서 확인 가능하며, 강좌는 프로그램 일정에 따라 3월 2일부터 순차적으로 개강할 예정이다.

  © 출처 서울시

 

  © 출처 서울시

 

  © 출처 서울시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1/29
광고
광고
광고
사회&라이프 많이 본 기사
광고